본문 바로가기
소소한 정보

PCR 검사 결과 통보 지연 현상 #신속항원검사는?

by 상냥한 J팍 2022. 3. 2.
728x90
반응형

안녕하세요?

상냥한 J팍 입니다. 😊

 

요즘 아마 제일 많이 받는 검사 중

손에 진짜 꼽는 검사는 아마도

'신속항원검사'

'PCR검사'

라고 생각이 드는데요?

 

지금이 코시국이니 어쩔 수 없는 거 같습니다.

저 검사 중 하나인 신속항원검사는

편의점이나 약국에서 간단하게 키트를 구매하여

집에서 검사를 할 수 있다는 게

가장 커다란 장점이지만..

 

신속항원검사 키트로 검사 후에

음성이 나와도 믿음직스럽지 못하다는 게

정말 제일 큰 단점입니다.

 

그래서 99%의 적중률을 나타내는

PCR검사로 사람들이 몰리는 거 같습니다.

 

그에 관한 기사가 하나 있어서 공유하려고 퍼왔습니다.

 

출처 : 서울신문

 

기사 하나 보실까요?

https://n.news.naver.com/article/081/0003255416?cds=news_edit

 

PCR 결과 통보 지연…“8~12시간에서 18시간으로”

PCR 검사량 크게 늘어 회신 지체돼 “전문가용 신속검사만으로 확진 검토” 국내 코로나19 유행이 정점을 향해 가고 있는 가운데 최근 PCR(유전자증폭) 검사량이 크게 늘면서 검사 후 결과가 통보

n.news.naver.com

 

기사의 내용을 요약하자면

- PCR 검사량 크게 늘어 회신이 지체된다.

- 전문가용 신속검사만으로 확진을 검토하겠다.

로 요약을 할 수 있겠습니다.

 

혹시 신속항원검사를 받으러 근처의

선별진료소에 가보신 분이 계신가요?

 

저도 한 번 가서 검사를 받아봤는데

줄을 거의 3시간 가까이 서있었습니다.

 

제일 아까웠던 건 저의 시간이었고

그다음은 추운 바람을 맞으며 서있는

그 체력이 아까웠으며

이렇게 검사를 받아도 결과가 불확실하다는 게

너무 안타까웠습니다.

 

기사의 내용을 보니

2월 28일 하루 시행된 PCR 검사가

총 105만 4030건으로 집계가 됐다고 하네요.

정말 어마어마한 숫자입니다.

 

PCR 검사의 평균적인 검사 결과 회신 시간은

약 8시간~12시간이었지만

현재는 약 18시간까지 증가한 상황이라고 하네요.

 

검사 결과는 똑같이 18시간 이내에

보건소로 회신이 되지만

보건소의 업무가 과중한 상황이라

보건소에서 개인에게 검사 결과를 통보하는 데

시간이 다소 지연이 된다고 합니다.

 

왜 이렇게 PCR 검사가 많아졌냐면

신속항원검사를 한 후에 양성이 나오면

양성이 나온 환자들은 다시 한 번

PCR 검사를 받기 때문입니다.

 

하지만 이제 정부에서

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면

PCR 검사를 추가로 하지 않아도

"확진"으로 인정하는 방안을 검토 중 이라고 하네요.

 

신속항원검사에서 양성이 나올 시에

PCR 검사에서도 양성이 나올 확률이 90%라고 합니다.

 

하지만 신속항원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을 경우에는

모르고 지나간다는 게 문제이지만요..

 

만약 자신의 몸에 확진의 증상이 온 거 같다 하시면

바로 검사를 받으러 가시는 게 맞는 거 같습니다.

 

기사의 마지막에는 거리두기 조기 완화를

검토한다는 내용도 쓰여있네요.

 

지금처럼 방역정책을 많이 완화하고

하루 확진자가 20만이 넘는 시국이면

이제 거리두기를 풀어도 될 거 같습니다.

 

오미크론의 증상이 경증이기도 하고

자영업자들의 부채가 정말 어마어마하거든요.

 

저는 빨리 마음 놓고 헬스장도 가고

목욕탕이나 사우나도 가는 날이

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.

 

요거 3개를 못 가는 게

정말 제일 가슴이 아픕니다..

 

모두 자신의 몸은 스스로 지켜서

건강한 2022년을 보내기로 해요.

 

그럼 여기까지

상냥한 J팍 이었습니다. 🙋‍♂️

 

728x90
반응형

댓글0